한국지역난방공사 직원과 함께 간 타임캡슐공원 속 엽기소나무! 엽기적인그녀에 나왔던 엽기소나무를 보기위해 타임캡슐공원을 한국지역난방공사 직원분들과 찾아갔습니다. 지난 4월 컴퓨터 기증식 취재를 위해 강원도 정선 예미초등학교를 찾아갔을 때의 일입니다. 기증식 이후 쉬는 시간이 있을 때 방문해서 짧게 구경했습니다. 엽기적인그녀로 워낙 잘 알려졌고 차태현의 합류로 1박2일팀이 얼마전 찾아갔던 곳이어서 언론에서 타임캡슐공원이 다시 등장하였습니다. 엽기적인그녀의 내용과 같이 본래 연인과 함께 가야할 곳이지만 강원도 정선에 위치해있고 자가차량이 없으면 사실 진입이 힘든 높이에 있어서 이번 기회로 좋은 구경을 하였습니다.




한국지역난방공사 대학생 블로그기자단 또 다른 이야기!무료 에코백,한국지역난방공사가 서른분께 무료로 에코백을 쏩니다.
서로의 궁금증은 월례회의에서! 한국지역난방공사 대학생은 무엇을 하고 있을까!
한국지역난방공사 대학생 홍보대사 및 블로그기자단 서류/면접 합격 팁!
유앤아이 방청,한국지역난방공사 대학생 홍보대사와 블로그기자단의 소소한 만남!
서울시립대 환경공학 교수님께 듣다, 신재생에너지와 한국지역난방공사
두시탈출 컬투쇼 방청, 에코백과 함께 찾아간 한국지역난방공사!
에코백과 함께하는 친환경 세상 만들기,한국지역난방공사의 응원!
전국 대학생들과의 소통 기회,한국지역난방공사 월례회의!
한국지역난방공사가 함께한 열린 아이들과의 지구의 날 맞이!
영어와 친구하는 아이들과 한국지역난방공사, 예미초등학교 아이들!
대한민국녹색에너지체험전에서 만난 한국지역난방공사!
2012년 한국지역난방공사 신입사원 채용공고 시작!
정선 예미초등학교 아이들과 느끼는 한국지역난방공사의 따스함!
목표를 갖고 걷는 대학생들의 두번째 만남, 한국지역난방공사 월례회의!
한국지역난방공사의 벌, 캐릭터 따소미를 만나다!
한국지역난방공사에서 훈훈한 난방비를 지원합니다.
한국지역난방공사의 모습을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에서 보다!
한국지역난방공사 대학생 홍보대사 첫달을 되돌아보다!
한국지역난방공사 고양지사의 훈훈함을 들어보다!
한국지역난방공사 행복나눔의 현장에서 나눔의 기쁨을 느끼다!
한국지역난방공사 열린토론마당의 실무를 느끼다!
한국지역난방공사 대학생 홍보대사 2기 발대식/OT를 가다!




더운 날, 바라보는 눈 쌓인 타임캡슐공원!
 

약 4개월간 한국지역난방공사 대학생 블로그기자단으로 활동을 하면서 OT를 제외하고 하루중에 가장 많은 사진촬영과 시간을 할애했던 것이 강원도 정선 예미초등학교 취재였습니다. 예미초등학교 취재시에 잠시 생긴 짜투리 시간을 이용해서 타임캡슐공원을 찾아갔었습니다. 4월임에도 워낙 지대가 높은 정선이다보니 눈이 녹지 않은 상태였고 바람이 상당히 많이 불었습니다.


요즘같이 더울 때 타임캡슐공원을 찾는다면 시원한 바람과 함께 맑은 공기를 마시며 시간을 보내고 올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4월에는 봄이 만연했던 서울과는 달리 한겨울의 날씨였습니다.


영화 엽기적인그녀의 한 장면에서 반대쪽 봉우리가 나오는 장면이 있는데 저 수많은 봉우리 중 하나일 것이다라고 추측만 할 뿐이었습니다.


고랭지 채소로 유명한 강원도이기에 사진에서는 잘 보이지 않지만 좌측으로 고랭지 배추를 기르고 수확하는 밭들로 빼곡했습니다. 한창 고랭지 배추의 수확철이 되면 수확물을 실어 나르는 트럭들로 타임캡슐공원 진입로가 바빠진다고 합니다.




엽기적인그녀로 하나된 한국지역난방공사!
 

영화 엽기적인그녀의 장면에서와는 다르게 타임캡슐공원이라는 이름처럼 공원형태로 꾸며놓았습니다. 영화의 한 장면을 상상하고 찾아갔지만 상당히 달라진 모습이 아쉬웠습니다.


함께 타임캡슐공원을 찾아간 한국지역난방공사 일부 직원분들의 모습입니다. 직원분들과 대학생 블로그기자단 2명이 함께 동행하였습니다. 직장인과 대학생 사이에서 한국지역난방공사라는 소속감과 함께 엽기적인그녀 영화를 매개로 오래전 봤었던 영화에 대한 추억으로 하나가 되었습니다.


엽기적인그녀의 전지현이 된 것처럼 신나서 엽기소나무를 향해 뛰어갔던 한국지역난방공사 대학생 블로그기자단 김지인양입니다. 유난히 바람이 많이 불었고 탁 트인 타임캡슐공원이었기에 머리의 흩날림은 어찌할 수 없었습니다.


엽기소나무를 보러갔기에 기념사진을 찍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세게 불던 바람탓에 머리가 정리되지 않은 사진으로 클로즈업은 상당히 부담스러워 전체적인 사진으로 촬영하였습니다. 예쁘게 찍어주고 싶었지만 세게불던 바람과 추위에 몇장 찍고 교대를 하였습니다.


잘 찍어달라는 한마디를 남기고 엽기소나무 뒤로 달려가서 서있는 제 모습입니다. 잘 찍어줬겠지라고 생각했지만 네장 정도 찍한 사진들 모두가 나무를 잘라먹은 사진들이어서 다소 아쉬웠습니다. 아마도 나중에 꼭 다시 한번 가보라는 김지인양의 배려가 아닐까 좋게 생각해봅니다.






 

보도블록과 타임캡슐로 뒤덮힌 타임캡슐공원!
 

탁트인 전경에 맑은 하늘과 상쾌한 공기가 있는 엽기소나무의 자리에는 타임캡슐공원이라는 이름으로 관광지가 조성되었습니다. 아무래도 상업적으로 이용을 하다보니 엽기적인그녀에서 보았던 장면과 같은 자연그대로의 모습은 볼 수 없습니다.


이처럼 각각의 방과 같은 형태로 타임캡슐을 묻어둘 수 있게 만들어두고 수많은 자리를 분양했던 것 같았습니다. 강원도가 워낙 사람들 유입을 위한 관광지 조성에 열중하고 있기 때문에 이러한 것은 어쩌면 당연한 사업의 일환이었을 것이지만 아쉬운 것은 자연을 조금 더 보여줄 수 있는 공원으로 조성해 놓았으면 어땠을까라는 것입니다.


자연그대로의 모습을 볼 수는 없지만 엽기소나무를 중심으로 타임캡슐공원에 수많은 사람들의 꿈과 희망이 담겨있을 타임캡슐이 묻혀있습니다. 나중에 시간이 흘러 타임캡슐을 열어보게 되었을 때 그들에게 엽기적인그녀의 영화를 떠올리며 찾아갔던 엽기소나무의 추억과 같이 타임캡슐이 또 하나의 추억으로 다가갈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제공한다는 점이 사람들을 이 외진곳까지 이끌지 않았나 생각됩니다.


 


한국지역난방공사만 있었던 그곳...
 

타임캡슐공원을 찾아갔을 때 한국지역난방공사 직원분들과 대학생 블로그기자단만이 있었습니다. 워낙 추웠던 날씨였기에 한국지역난방공사의 따뜻한 지역난방이 생각나는 순간이었습니다. 자판기도 있었는데 설상가상으로 따뜻한 음료는 품절상태였습니다.


우리나라 어디를 가도 명소의 벽면에는 항상 글이 적혀있습니다. 사랑, 우정 기타 등에 관한 이야기들이 적혀있었는데 펜만 가져갔더라면 무언가 하나라도 쓰고 내려왔겠지만 카메라만 들고 빈손으로 방문했었기에 상당히 아쉬웠습니다. '한국지역난방공사 대학생 홍보대사 및 블로그기자단 화이팅' 이 한줄 적지 못했던 것이 마음 한켠에 남아있습니다.


 

한국지역난방공사의 시원함도...
 

한국지역난방공사 직원분들과 잠시 쉬는 시간을 이용하여 방문했던 엽기소나무가 위치한 타임캡슐공원은 잠시 영화속 추억을 되돌아볼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자주 가지 못하는 강원도 정선에서 유명한 관광지 중 한 곳이었기에 더욱 좋은 기회였습니다. 더군다나 이 때 당시 느꼈던 시원한 바람이 요즘따라 정말 필요한 날씨여서 요즘 저곳은 얼마나 시원할 지 궁금해집니다.

여름이 다가오면서 한국지역난방공사의 주력인 지역난방은 이제 사용을 하지 않지만 에어콘을 대체할 수 있는 시스템인 지역냉방이 한창 더운 날을 시원하게 식혀주고 있습니다. 지난 겨울의 지역난방 속 따뜻함과 더불어 이제 시작인 여름을 지역냉방의 시원함으로 잘 보낼 수 있었으면 합니다.


CANTATA에 의해 창작되거나 옮겨진 "한국지역난방공사 직원과 함께 간 타임캡슐공원 속 엽기소나무!" 은(는) 본 블로그의 필자(CANTATA)의 허락에 의해서만 이용할 수 있습니다.
※ 본 블로그 포스트의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FACEBOOK 디지털자키닷컴 페이지의 좋아요를 통해 디지털자키닷컴를 구독하시면,
FACEBOOK으로 “디지털 라이프를 들려주는 사람의 이야기”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1. 좋은 곳에 다녀오셨네요.
    정선쪽으로 가면 엽기 소나무, 타임캡술 공원에 꼭 가봐야 겠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2. 타임캡슐 공원도 있군요.
    경치가 속이 뻥 뚫릴 꺼 같아요. ^^
  3. 좋은 곳 다녀오셨군요..^^
    너무 잘 보구 갑니다..^^
  4. 아, 타입캡슐공원이라고 해서 이름만 그런줄알았습니다. 정말 캡슐이 있군요. +_+
    하하, 나무 짤라 먹은 사진에 대한 생각이 참 따뜻하십니다. ^^
  5. 오! 눈도 보이고 겨울 풍경이군요. 4월인데도 눈이 아직 있다니 신기하네요.^^
  6. 타임캡슐공원 잘보고 갑니다~~
  7. 워낙 영화를 재미나게 봐서,,
    꼭 한번 가보고 싶던 곳인데. 아직도 잘 지켜주고 있네요~
    언제 기회되면 들러보고 싶어요
  8. 타임캡슐공원 잘 보고 갑니다
  9. 타임캡슐공원도 가보고 싶군요
  10. 엽기 소나무라래서 이상한 소나무인줄 알았는데 그게 아니라 영화에 등장하는 소나무였군요ㅎㅎ
  11. 좀 더 근사한 공원으로 꾸미면 좋을텐데 아쉽내요.
  12. 타임캡슐. 좋은 공원이네요,
    추억도 떠오를 공간이에요
  13. 영화에서 봤던 그곳이군요 ^^
    잘 봤습니다~~
  14. 시야가 탁 트인것도 그렇고.
    너무 좋은거 같애요.ㅎ
    저도 기회가 되면 가보고 싶네요.ㅎ
  15. 엽기적인 그녀 너무 재미있게 보았던 기억이...소록소록...
    타임캡슐공원 처럼...
    추억을 만들어 낼 것 같네요.^^
  16. sarcasm이 아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지하철에서 빵터졌습니다. 나중엔 꼭 이쁜여친과 함께 안짤린 사진 찍으시길!!!
  17. ㅎㅎ 가까이 있는데도...
    정말 꼭 들려봐야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