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노트2 개봉기 및 후기,티타늄 그레이 색상의 크고 오래가는 갤럭시노트2 해외판
갤럭시노트2 런칭 미디어데이에 다녀온지 얼마 지나지도 않아 갤럭시노트2를 직접 사용해볼 기회가 생겨 갤럭시노트2 개봉기를 소개해드려 합니다. 갤럭시노트1의 인기와 더불어 최근에 더욱 관심을 받고 있는 갤럭시노트2를 직접 져보니 역시 최신기기라는 느낌이 확 와닿았습니다. 얼마전 아이폰5 화이트 색상을 사용해봤는데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큼지막한 갤럭시노트2 티타늄 그레이 색상에 더욱 마음이 갔습니다.





얼마전 미디어데이에서 만났던 그것!  

얼마전에 삼성 갤럭시노트2 미디어데이가 삼성 서초사옥 다목적홀에서 진행되었는데 그 때 사진과 영상을 담아왔었지만 후기를 작성하지 못했었는데 결국에 직접 갤럭시노트2를 사용해보게 되었습니다.



갤럭시노트2 개봉기, 익숙한 스마트폰 박스!  

갤럭시노트2의 박스는 위와 같이 여느 스마트폰 박스와 유사한 형태입니다. 특히 반짝거리는 프리즘으로 처리되는 제품명 로고는 Samsung GALAXY Note II에서도 여전했습니다.


'DO NOT ACCEPT'라는 글귀가 적힌 봉인씰이 부착되어 있습니다. 해외기기 혹은 국내 제품을 인터넷을 통해 구매할 시 선배송 후개통일 경우 이러한 봉인씰의 상태를 잘 확인해야 찝찝한 상황에 빠지지 않을 수 있습니다.

박스의 반대쪽 방향에도 'DO NOT ACCEPT'라는 글귀가 적힌 봉인씰이 부착되어 있습니다.

다른 한쪽에는 갤럭시노트2의 모델명 'GT-N7100'과 함께 'IMEI No.' 또한 확인할 수 있는 스티커가 부착되어 있습니다. 생산 국가는 역시나 MADE IN KOREA입니다.


모델명과 IMEI No가 적혀있는 스티커가 위치해있는 반대편에도 위와 같이 추가적인 2개의 스티커가 붙어있습니다. 

갤럭시노트2의 박스 아랫면위 모습은 위와 같습니다. 갤럭시노트2라고 해서 특별한 것은 없었으며 제품의 특징과 함께 제품의 용량이 적혀 있었으며 가장 눈에 띄는 것은 역시나 하단부에 위치한 GT-N7100 모델명이었습니다.
제가 이번에 잠시 사용해보게된 제품은 갤럭시노트2 16GB 제품입니다. 16GB라고 해서 특별히 용량이 부족하다거나 그러한 느낌은 없으며 마이크로 SD카드의 장착이 가능해서 추가적인 용량이 필요할 시 메모리카드를 장착하면 됩니다.




갤럭시노트2 개봉기, 큼지막한 그 모습을!  

큼지막한 갤럭시노트2 티타늄 그레이 제품을 보기 위해서 박스를 개봉하기 시작했습니다. IT 기기와의 만남에서 가장 기쁜 순간이 바로 이 순간입니다. 

사진으로는 잘 느껴지지 않지만 상당한 크기의 갤럭시노트2가 안에 위치해 있습니다. 특히나 갤럭시S2 사용자로서 갤럭시노트2를 바라본 모습은 그저 입이 떡 벌어지는 크기입니다.

조금 더 위쪽 방향에서 바라본 박스안에 고이 올려져있는 갤럭시노트2의 모습입니다. 주로 리뷰용 사진 촬영시에 정면 혹은 바로 위에서 찍는 것보다 대각선 혹은 측면에서 바라보는 모습을 선호해서 이러한 사진들이 주를 이루고 있습니다.


박스의 윗부분을 덮고 있었던 갤럭시노트2를 드러내면 위와같은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갤럭시노트2를 드러낸 하단부에는 본체와 더불어 항상 붙어다니는 관련 구성품이 위치해 있습니다. 제일 상단부는 Quick Start Guide가 위치해 있습니다.

갤럭시노트2 본체를 제외한 구성품은 위와 같습니다. 충전용 어댑터, USB 및 충전 겸용 케이블, 이어폰, 이어캡, Quick Start Guide입니다. 갤럭시S2는 충전기가 위와 같이 케이블과 콘센트 부분이 분리되는 형태가 아닌데 태블릿 PC와 아이폰에서 볼 수 있었던 형태를 갤럭시노트2에서도 볼 수 있습니다.



갤럭시노트2 티타늄 그레이, 그 본체의 모습!  

갤럭시노트2는 기본적으로 HD 슈퍼 아몰레드 액정이며 안드로이드 젤리빈 그리고 Quad Core CPU의 스펙을 갖고 있습니다. 이 특징이 위와 같이 초기 보호 필름에 나타나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국내판 갤럭시노트2의 경우 삼성전자 공식 홈페이지에서 위와 같은 SPECIFICATION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국내판은 DMB도 내장되어 있으나 제가 잠시 만나본 갤럭시노트2는 해외판 제품이기에 DMB의 기능은 제외되었습니다.
해외판의 경우 DMB 기능이 지원되지 않는 것이 아쉬울 수 있으나 갤럭시S2를 현재 사용중인 저와 같은 경우 티빙 서비스를 정기결제하여 이용하다보니 화질이 좋지 않은 DMB는 손이 잘 가지 않는 것이 현실입니다.

특히 이번 갤럭시노트2도 역시나 NFC 기능이 지원되서 스마트폰간 정보 전송뿐만 아니라 최근 많은 사람들이 사용중인 모바일 티머니도 사용가능합니다. 물론 USIM 구입시 티머니 가능 유심을 구입하셔야합니다.

갤럭시노트2의 초기 액정 보호필름을 벗겨낸 후 깔끔해진 모습입니다. 하단부의 모습은 위와 같이 버튼이 상당히 작으며 중앙 단자는 기존의 갤럭시 시리즈와 동일합니다. 충전단자의 우측으로는 S펜이 고이 위치해 있습니다.

깔끔한 모습의 티타늄 그레이 갤럭시노트2의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화면의 크기가 상당한데 사진으로는 전달해드리지 못하니 아쉬울 따름입니다.

갤럭시노트2 해외판은 통신사를 통한 기계가 아니다보니 위와 같이 기기의 후면 배터리 커버에 통신사 로고가 위치해 있지 않고 SAMSUNG 로고가 위치해 있습니다. 통신사 로고가 위치해 있는 것보다도 더욱 깔끔한 모습입니다. 

갤럭시노트2 하단부에 위치한 S펜을 살짝 뺀 모습입니다. 아마 갤럭시노트2에서 가장 중요한 포인트는 위에서 볼 수 있는 S펜일 것입니다.

S펜을 갤럭시노트2의 본체에서 완전히 빼낸 모습입니다. 길이는 길지도 않고 짧지도 않은 정도로 잡고 필기하기 좋은 정도입니다.

S펜의 펜촉은 위와 같은 형태로 되어 있는데 플라스틱 펜촉으로 되어 있습니다. 갤럭시노트 10.1의 S펜 펜촉은 고무펜촉과 플라스틱펜촉 중에서 선택해서 교체할 수 있는데 갤럭시노트2의 S펜은 그렇지 않은 것으로 보입니다.

갤럭시노트2의 후면부 배터리 커버를 열어보았습니다. 무엇보다도 크기가 커지면서 HD 슈퍼 아몰레드가 차지하는 배터리 사용량도 만만치 않을 것으로 예상되어 가장 궁금했던 것이 바로 갤럭시노트2의 배터리 용량이었습니다.

갤럭시노트2의 후면을 덮고 있던 커버를 열어보니 위와 같은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배터리 커버는 NFC 통신을 위해서 특수 처리된 부분이 위치해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배터리 커버를 열어서 본 갤럭시노트2의 후면부는 상당히 놀라웠습니다. 바로 배터리가 차지하는 공간의 비율이 상당했기 때문입니다. 상단부터 카메라 부분과 플래시, Micro SD 삽입부, USIM 삽입부 그리고 배터리가 순차적으로 위치해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예전과 다르게 최근에는 Micro SD 카드의 가격이 상당히 저렴해져서 32GB 크기의 제품도 3만원이 되지 않는 비용으로 구입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특별히 스마트폰 자체의 용량 16GB, 32GB, 64GB의 의미가 크게 다가오지는 않습니다. 오히려 적은 내장 메모리 제품을 구입하고 고용량의 Micro SD 카드를 삽입하는 것이 더 합리적인 소비라고 보입니다.

배터리를 갤럭시노트2로부터 분리시키면 안쪽에 부착되어 있는 갤럭시노트2 관련 정보를 볼 수 있습니다. 

갤럭시S2의 사용자로서 최근에 너무나 짧은 대기시간 때문에 갤럭시노트2의 사용에 앞서서 가장 기대되었던 부분이 바로 배터리입니다. 그 배터리를 살펴보면 위와 같이 배터리에 대산 정보들이 적혀 있습니다.

갤럭시노트2 배터리의 모습을 살펴볼 때 가장 먼저 눈에 들어온 것이 바로 위 사진에서 확인할 수 있는 배터리 용량입니다. 바로 3100mAh라는 대용량의 배터리라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 3100mAh의 용량이 어느정도인지 비교를 해보면 아래와 같습니다.

스마트폰 기종 갤럭시노트2 갤럭시노트1 갤럭시S3  베가R3  옵티머스G 
배터리 용량  3100mAh 2500mAh  2100mAh  2600mAh 2100mAh 
최신 스마트폰과 비교해보았을 때 상당한 배터리 용량을 자랑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경쟁 기기로서 제시되는 아이폰5의 경우는 4S에 비해 좀 더 나은 배터리 소모량을 보이지만 갤럭시노트2에 비교할 만한 정도는 아닌 것으로 보입니다.

직관적으로 볼 수 있게 비교해본 사진입니다. 제가 현재 사용중인 갤럭시S2의 배터리와 갤럭시노트2 배터리의 비교 사진으로 3100mAh와 1650mAh의 차이를 볼 수 있습니다.

실제 사용해보니 갤럭시노트2의 카메라가 꽤나 만족스러운 결과물을 보여주었습니다. 그 결과물은 추후 포스팅을 통해 아이폰5에서 보여드렸던 것과 같이 보여드릴 예정입니다.

갤럭시노트2의 옆면 버튼 구성을 지금까지의 갤럭시 시리즈와 마찬가지로 우측에 전원버튼 좌측에 볼륨조절 버튼이 위치해 있어 특별한 차이점은 찾아볼 수 없었습니다.



남자지만 여자손 크기인 제 손바닥에 올려보니!  

남자이지만 다소 작은 손크기를 자랑하는 제 손위에 갤럭시노트2를 올려보았습니다. 현재 사용중인 갤럭시S2의 크기가 제 손에는 딱 안성맞춤인지라 상당히 커진 갤럭시노트2는 한손으로 잡히지만 물론 타이핑은 한손으로 할 수 없는 정도입니다.

워낙에 크기가 커진 갤럭시노트2라서 아무래도 사용간에 불편함이 있을 수 있습니다. 특히나 청바지나 반바지와 같이 주머니의 공간이 협소하고 깊이가 낮은 경우 갤럭시노트2를 주머니에 넣게되면 보기 흉하게 삐져나오는 사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아무래도 커진 크기 때문에 여성분들은 핸드백에 넣어다니거나 남성분들은 항시 손에 들고 다니는 편이 좋을 듯 합니다.

상당히 커진 화면만큼이나 일반적으로 스마트폰 유저들이 카카오톡을 제외하고 제일 많이 사용하는 인터넷 서핑은 매우 쾌적하게 수행할 수 있습니다. 특히나 제 블로그를 PC보기로 보았을 때 상당한 범위와 크기로 보이는 것을 위 사진만으로도 볼 수 있습니다. 과장해서 말하면 7인치 태블릿PC를 조금 더 축소해서 보고 있다고 생각하면 될 듯 합니다.



갤럭시노트2 개봉기에 대한 총평!  

갤럭시노트2 개봉기만으로 전해드리는 총평은 장점이자 단점인 크기부분이 생각처럼 상당히 크다는 것입니다. 농구공을 한손으로 잡을 수 있을 정도의 손크기를 갖고 계시는 분들이라면 꽤 안성맞춤의 스마트폰일 수 있겠습니다. 그러나 여성분들 혹은 손이 작은 남성분들에게는 한손으로 행하는 빠른 메세지 전송 혹은 웹서핑이 다소 아쉬울 수 있을 만큼 두손으로의 컨트롤이 필요한 부분이 있습니다. 그러나 역시 크기가 큰 만큼 쾌적한 공간이 제공된다는 것이 장점입니다.
갤럭시노트2의 크기와 더불어 언급하고 싶은 부분은 배터리 용량입니다. 3100mAh나 되는 큰 용량을 갖고 있어 대기시간 및 실제 사용함에 있어서 상당한 시간을 자랑합니다. 그러나 용량이 크기 때문에 배터리 충전 %로 보았을 때 완충을 위한 충전대기 시간이 상당히 오래걸린다는 단점아닌 단점이 있습니다.

이번에 제가 잠시 사용하게된 제품은 갤럭시노트2 해외판제품입니다. 지금의 갤럭시노트2 가격대가 보조금이 아직 활개를 치지 않은 관계로 국내판 대비 해외판이 더 나은 상황이고 무제한 요금제가 아쉬운 LTE가 아닌 3G를 선택하시는 분들에게는 갤럭시노트1 출시 당시와 마찬가지로 갤럭시노트2도 해외판을 추천해드립니다. 물론 해외판의 경우 DMB가 지원되지 않는 단점이 있지만 사용자에 따라서 DMB의 활용도가 다르기 때문에 이러한 부분은 개인의 고려 사항에 올려두고 판단해보셔야 겠습니다.



※ 이 리뷰는 디지털기기 전문 해외구매대행 사이트 익스펜시스 코리아의 지원으로 작성되었습니다.
# 익스펜시스 코리아 [바로가기] 


CANTATA에 의해 창작되거나 옮겨진 "갤럭시노트2 개봉기 및 후기,티타늄 그레이 색상의 크고 오래가는 갤럭시노트2 해외판" 은(는) 본 블로그의 필자(CANTATA)의 허락에 의해서만 이용할 수 있습니다.
※ 본 블로그 포스트의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FACEBOOK 디지털자키닷컴 페이지의 좋아요를 통해 디지털자키닷컴를 구독하시면,
FACEBOOK으로 “디지털 라이프를 들려주는 사람의 이야기”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1. 자꾸 봐도 살거니까 걱정마세욤.;;;ㅋ
    살거임 진짜 경정해부렀음.ㅋ
  2. 갤럭시 노트 ll 리뷰 잘봤습니다.

    저도 하나 갖고 싶네요.
  3. 와 장난아니네요!! 완전 충동구매 유발시키는... ㅋ
  4. 뭔가 급한건 아닌데 불편하고 그래서, 그냥 원가보다 싸면 되겠다 싶어서...
    고민하고 있습니다 그냥 갤노트2를 알아봐서 사버릴지 ㅠ ㅠ
    아님 더 기다려서 크리스마스 선물로 아이폰을 받을지 (받을 수나 있을지...)
    그냥 고민입니다... 누가 그냥 둘 중 하나 사다 던저주면 쓸텐데
    직접 고를려니까 정말 생각해볼게 이만저만이 아니네요...
  5. 덕분에 잘 보고 간답니다 ^^
    알찬 하루를 보내세요~
  6. 음, 전 화이트보다 이색깔이 더 마음에 들더군요 ㅎㅎ
  7. 갤럭시노트 주머니에 안들어 갈거 같네요.
    갤럭시2는 주머니에 쏘옥 들어가는데.ㅎ
  8. 디자인이 이쁘네요. 잘보고 갑니다. 전자용품 구입시엔 다나와 추천하고 갑니다.
  9. 빨리 가격이 떨어져야 할텐데요 ㅠ_ㅠ
    기다리고 있는 1人
  10. 큰 스마트폰은 왠지 꺼려지던데 노트2는 기능때문에 정말 좋아보이더라구요.
    아마 다음에 기변하면 노트류로 가지 않을까 합니다 ^^
  11. 오~~~~ㅎ갤3이 커진것 같네용~~~ㅎㅎㅎ
  12. 해외판을 구입하셨군요 잘 보고 갑니다
  13. 좋은 정보 잘 보고 갑니다. 레뷰도 꾸욱~ 즐거운 하루 되세요...^^*
  14. 저도 한번 사용해보고 싶은..ㅎ
    잘보고 갑니다~
  15. 정말 갤노트2의 배터리는 압도적이네요!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