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7 실버티타늄 후기,외관 디자인으로 살펴본 갤럭시S7 후기!

갤럭시S7 실버티타늄 후기를 외관 디자인 사진을 통해 전해드리려 합니다. 이미 갤럭시S7 보호필름 관련 두개의 포스팅을 통해 갤럭시S7 실버티타늄의 모습을 전해드렸었는데 이번에는 오로지 갤럭시S7 제품에만 촛점을 맞춰서 작성하였습니다.

갤럭시S7은 기본적으로 삼성이 추구하는 패밀리룩을 제대로 표현하고 있으며 그중에서도 갤럭시S6 시리즈와 갤럭시노트5 시리즈의 디자인을 융합한 형태를 갖고 있습니다. 이번 갤럭시S7 시리즈 외관에서 가장 돋보이는 부분은 커브드한 형태를 갖게된 후면부와 전작 대비 확연히 줄어든 카메라 돌출 정도 그리고 테두리에 곡률이 형성된 전면 액정 유리 부분입니다.






 갤럭시S7 실버티타늄 전면 디자인은...

 

갤럭시S7 실버티타늄 색상입니다. 갤럭시S6 시리즈부터 적용된 편광필름 덕분에 실버티타늄 색상임에도 빛의 영향과 바라보는 각도에 따라 위 사진에서 보이듯 화이트로 보이기도 하고 때론 골드로 보이기도 하는 흔히들 말하는 영롱한 색상을 갖고 있습니다.


갤럭시S7 제품을 수령하고 처음에 붙어있던 보호비닐을 제거하지 않은 상태에서 촬영된 사진입니다. 보호비닐 넘어로 얼핏 보이는 AOD(Alway On Display) 기능은 사용해보기 전에 생각했던 것보다 매우 유용합니다. 특히 시간과 날짜를 확인하기 위해 전원 버튼 혹은 홈 키를 눌러 화면을 띄워야했던 번거로움을 생략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갤럭시S7 전면부 액정 유리를 보면 이번 제품의 특징적인 부분을 볼 수 있습니다. 액정 유리 엣지 부분으로 갈 수록 곡면이 형성되어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갤럭시S3에서도 적용되었던 부분으로 이번 갤럭시S7 또한 유사항 형태를 보여 '조약돌'을 표방하던 갤럭시S3의 느낌이 난다고 하는 유저들도 있습니다.


상단 사이드 부분에는 SIM카드와 mSD카드를 삽입할 수 있는 트레이 삽입부가 있고 그 옆으로 상단 마이크가 위치해있습니다.


갤럭시S7 시리즈 중에서 국내향으로 출시된 제품의 경우 전면부 리시버 하단에 위치해왔던 'SAMSUNG' 로고가 삭제되었습니다. 기존에 로고 삭제에 대한 소비자들의 니즈가 있었던 것을 반영한 결과라는 것이 정설입니다. 하지만'SAMSUNG' 로고가 삭제되지 않은 글로벌향으로 출시된 제품들 때문인지 리시버의 위치가 로고의 위치를 고려한 형태로 설계되어 상단으로 치우쳐져있어 아쉬움을 불러일으키기도 합니다.






 갤럭시S7 실버티타늄 후면 디자인은...

 

갤럭시S7 시리즈는 갤럭시S6 시리즈와 마찬가지로 플랫과 엣지 두가지 형태로 출시되었습니다. 차이는 액정의 사이즈와 배터리 크기 두가지를 들 수 있습니다.

갤럭시S7, 갤럭시S7 엣지 모두 후면부 디자인이 플랫한 형태의 갤럭시S6 시리즈가 아닌 갤럭시노트5의 후면 디자인과 유사합니다. 그래서 갤럭시S6 엣지를 뒤집어 엎어논 형태를 띄고 있습니다. 측면에서 바라보았을 때 후면부 양측 사이드가 굴곡져 지면과 떨어져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이러한 형태는 사용자로 하여금 그립감의 향상을 가져다 주었습니다.


갤럭시S7 실버티타늄 제품을 뒤집어 후면부 디자인을 살펴보면 마치 갤럭시노트5 실버 제품 보는 것 같은 느낌을 줍니다. 후면부 글래스 유리 또한 편광필름이 적용되어 있어 영롱한 빛깔을 표현합니다.



갤럭시S7 시리즈 이전까지 불만이었던 부분중 하나인 '카툭튀'의 개선은 이번 갤럭시S7 구매욕을 불러일으키는 매력 포인트중 한가지로로 다가옵니다.

16M 후면 카메라에서 듀얼 픽셀 12M 후면 카메라로의 방향 전환은 AF 성능과 노이즈 제거 부분에서 획기적인 개선을 이루어냈고 카툭튀 정도 개선을 가져다 주었습니다.



갤럭시S7 시리즈의 경우 전면부 액정 'SAMSUNG' 로고 삭제와 더불어 후면부 커버 글래스에 각인되었던 '추노마크'(통신사 로고) 또한 삭제하였습니다. 이 또한 글로벌향은 통신사 로고가 있는 경우도 있어 출시 지역에 따른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한 것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번에 새로 생긴 렌탈 프로그램인 '갤럭시 클럽'과 연계하여 추후 중고폰을 시장에 판매할 경우 통신사를 구분하지 않고 판매할 수 있는 유연함을 위해 이처럼 로고 삭제를 감행한 것으로 보이기도 합니다.




갤럭시S7 하단 측면에는 10개의 작은 구멍 스피커홀, 하단 마이크, micro USB 포트, 이어잭이 위치해 있습니다. 갤럭시S7 시리즈는 IP68 수준의 방수 방진 특징을 갖고 있는데, 갤럭시S5, XPERIA 제품들과 같이 구멍마다 CAP이 있는 형태가 아닌 CAPLESS 형태의 방수 방진 성능을 갖고 있습니다. CAPLESS로 방수 방진 성능을 보여준다는 것에 박수를 보냅니다.





 보호비닐 벗긴 깔끔한 후면...

 

갤럭시S7 시리즈의 경우 현재 32GB 용량의 경우 블랙 오닉스, 화이트 펄, 실버 티타늄 세 가지이며 64GB 모델은 골드 플래티넘 단일 모델로 출시되었습니다.

추후 어떠한 색상 판매 전략을 보여줄 것인지 또하나의 기대감을 갖고 지켜보고 있습니다. 기대감은 과연 핑크 색상이 나올 것인지 등에 관한 궁금증입니다.



갤럭시S7 실버티타늄 후기를 외관 사진을 통해 디자인을 살펴보며 전해드렸습니다. 외관의 포인트는 세가지로 요약되는데 전면부 액정 엣지부분의 곡면처리, 후면부의 양쪽 엣지, 카툭튀의 개선입니다.

갤럭시S7 UX 디자인의 경우 갤럭시S6 시리즈 마시멜로 OS UX 디자인과 별반 다르지 않지만, 차별화된 기능적인 부분으로 위에서 언급했던 AOD(Always On Display)와 더불어 Vulkan API, 카메라 성능이 매력적입니다.


갤럭시S7 시리즈의 경우 외관 디자인을 통해 개선된 부분들이 여럿 있습니다. 이는 사진 및 후기만 찾아보기 보다는 직접 근처 매장에 가서 보고 손으로 감싸 쥐어 볼 것을 권해드립니다. 특히 갤럭시S6 시리즈에서 많이 언급되었던 불편한 그립감은 갤럭시S7 시리즈 중에서도 갤럭시S7 엣지에서 상당히 개선되어 만족스러운 그립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전 갤럭시 시리즈보다 확연하게 좋아진 그립감과 카툭튀 부분을 느껴본다면 특징적인 기능들과 더불어 금상첨화의 느낌을 받을 수 있을 것입니다.


글·사진 : 디지털자키닷컴

신고
CANTATA에 의해 창작되거나 옮겨진 "갤럭시S7 실버티타늄 후기,외관 디자인으로 살펴본 갤럭시S7 후기!" 은(는) 본 블로그의 필자(CANTATA)의 허락에 의해서만 이용할 수 있습니다.
※ 본 블로그 포스트의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FACEBOOK 디지털자키닷컴 페이지의 좋아요를 통해 디지털자키닷컴를 구독하시면,
FACEBOOK으로 “디지털 라이프를 들려주는 사람의 이야기”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