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멀리 보이는 지고있는
그 앞으로 보이는 공사장의 크레인들...
  (※ NIKON D300 135mm 1/500sec ISO-200 -0.3)

   학교의 지역상 밖에 나와 살고 있지만 청주는 참 좋은 곳이다.
CANTATA에 의해 창작되거나 옮겨진 "어느날 청주의 지는해,,," 은(는) 본 블로그의 필자(CANTATA)의 허락에 의해서만 이용할 수 있습니다.
※ 본 블로그 포스트의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FACEBOOK 디지털자키닷컴 페이지의 좋아요를 통해 디지털자키닷컴를 구독하시면,
FACEBOOK으로 “디지털 라이프를 들려주는 사람의 이야기”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